동탄서연·동탄다원이음터본부 교육부 공모사업 2개 선정

교육부의 ‘디지털새싹’과 ‘늘봄학교 프로그램’ 선정 이음터의 특화공간 활용
‘디지털새싹’은 미래 핵심역량을 갖춘 디지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
‘늘봄학교 프로그램’은 초등학교 1학년 학생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인숙
기사입력 2024.02.27 [10:32]

▲ 화성시인재육성재단 동탄서연·동탄다원이음터본부는 교육부의 ‘디지털새싹’과 ‘늘봄학교 프로그램’ 공모사업에 선정됐다.(사진은 화성시인재육성재단 로고)

 

화성시인재육성재단(이하 재단) 동탄서연·동탄다원이음터본부는 교육부의 디지털새싹늘봄학교 프로그램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재단은 지난해까지 5년간 중소벤처기업부 메이커 활성화공모사업을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올해는 2개의 공모사업을 진행했다.

 

디지털새싹은 초··고등학생들이 인공지능과 소프트웨어에 대한 관심을 갖고 미래 핵심역량을 갖춘 디지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5개 권역 44개 주관기관을 선정했다.

 

그리고 늘봄학교 프로그램은 교육부의 늘봄학교 전면 확대 정책에 발맞춰 초등학교 1학년 학생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며, 이번에 전국 16개 주관기관만 선정했다.

 

재단은 디지털새싹관련해 동탄중앙이음터 5ICT 특화시설 공간(마이랩)을 활용해 인공지능과 소프트웨어 분야 특화과정 및 경진대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늘봄학교 프로그램은 시나브로 예술학교 등 5개 프로그램을 화성시 관내 늘봄학교를 운영하는 초등학교를 중심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화성시인재육성재단 관계자는 이음터의 특화공간을 활용해 AISW를 대표하는 공모사업에 선정돼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전국적으로 이슈인 늘봄학교 관련해 재단이 화성시 초등학교의 늘봄학교 프로그램 수요에 최선을 다해 대응하겠다.”라고 밝혔다.

 

 

 

조인숙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