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누락된 공유재산 실태조사 통해 확보

현재 토지 6,687필지(4,254만㎡) 22조 7,979억 원
건물 8,361동(2,286만㎡) 21조 5,348억 원 보유해
토지자료 기반 토지 8필지(233.8㎡) 누락 재산 발굴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배영환
기사입력 2023.12.22 [15:12]

▲ 경기도교육청 신청사 전경

 

경기도교육청이 공유재산 실태조사 등 누락 재산을 발굴하는 데 선제적 노력을 기울여 숨어 있던 토지 8필지를 발굴했다.

 

경기도교육청은 공유재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자산 가치를 높이기 위해 경기도 내 모든 토지와 건물에 대한 2023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결과를 22일 밝혔다.

 

조사 결과 도교육청 소관 공유재산 현황은 현재 기준으로 토지 6,687필지(4,254) 227,979억 원, 건물 8,361(2,286) 215,348억 원으로 나타났다.

 

토지의 경우 누락 재산 8필지(233.8) 발굴 재산대장 및 토지대장·등기부 불일치 해소 128무단 점유 토지 66필지 48,000여만 원 변상금 부과 등을 추진했다.

 

건물의 경우 재산대장 및 건축물대장·등기부 불일치 해소 84미활용 건물 18동에 대한 활용방안을 마련했다.

 

특히 토지와 건물에 대한 조사 시기를 상·하반기로 분리해 추진했다. 경기도청에서 보유 중인 토지자료를 사전에 확보해 토지 8필지(233.8), 공시지가 기준 19,000만 원 규모의 누락 재산을 선제적으로 발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근규 도교육청 재무관리과장은 매년 실태조사를 통해 소중한 공유재산이 누락되지 않도록 관리와 감독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배영환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타임즈. All rights reserved.